광주광역시,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올해는 만62세 이상·만18세 이하까지 무료접종 한시 지원

시사더타임즈 | 기사입력 2020/09/12 [00:19]

광주광역시, 독감 무료 예방접종 실시

올해는 만62세 이상·만18세 이하까지 무료접종 한시 지원

시사더타임즈 | 입력 : 2020/09/12 [00:19]

 

              ▲ 위 이미지는 본 기사와 관련이 없습니다. (이미지 출처 :pxhere)  © 조 윤 기자


  광주광역시는 겨울철 독감 확산 방지를 위해 생후 6개월~18세 어린이 중 2회 접종이 필요한 어린이를 대상으로 8일부터 무료접종을 시작한다.

 

올해는 코로나19 유행으로 독감 무료접종 대상이 만62~64세 어르신, 14~18세 어린이까지 한시적으로 확대돼 생후 6개월~18세 이하, 임신부, 62세 이상 어르신이 무료접종을 받을 수 있고, 올해부터는 인플루엔자 3가가 아닌 4가 백신으로 지원한다.

 

독감 백신을 생후 처음 접종하는 어린이는 독감 유행이 시작되기 이전에 최소 4주 간격으로 2회 접종이 필요한 만큼 8일부터 접종을 시작하고, 2회 접종을 완료한 경험이 있는 어린이와 임신부는 22일부터 시작한다.

 

어르신의 경우 초기 혼잡방지와 안전한 접종을 위해 만75세 이상(1945년 이전 출생자)1013일부터, 70~74(1946~1950년 출생자)1020일부터, 62~69(1951~1958년 출생자)1027일부터 접종을 시작하며, 1231일까지 기한 내 무료 접종이 가능하다.

 

독감 예방접종은 주소지에 관계없이 전국 지정 의료기관에서 무료이며 지정의료기관은 예방접종도우미 홈페이지(https://nip.cdc.go.kr), 스마트폰 앱(예방접종도우미), 관할 보건소에서 확인할 수 있지만 보건소는 코로나19 선별진료소 운영 등으로 인해 접종실 운영이 어려우므로 지정 의료기관에서 접종받아야 한다.

 

접종 일정이 예방접종 실시 횟수, 접종 후 항체생성 및 지속 기간(접종 2주부터 항체 생성, 평균 6개월 유지), 독감 유행 기간, 코로나19 유행 방지 등을 고려해 정해진 만큼 각 대상별 일정을 준수해 접종하는 것이 중요하다.

 

안전한 예방접종을 위해 예진의사 1인당 하루 최대 100명까지 접종을 제한하므로 사업기간 중 지정의료기관에 전화예약하거나 홈페이지, 모바일 앱을 통해 예약 후 내원을 권장한다.

 

아울러 광주시 자체적으로 실시하는 예방접종사업 대상인 만50~61세 장애인·의료급여수급자·국가유공자에 대해서는 112일부터 30일까지 주소지 관할 지정 의료기관에서 무료로 예방접종을 실시할 예정으로 자세한 사항은 관할 보건소에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 50~61세 장애인의료급여수급자국가유공자는 주민등록상 주소지 상 자치구 내 지정 의료기관에서만 무료접종 가능하다.

 

무료 예방접종 대상이 아닌 경우 의료기관을 이용해 유료로 접종할 수 있다. 특히 만성질환자, 집단 시설 생활자, 의료기관 종사자 등도 독감 합병증 발생 예방과 전파 방지를 위해 독감 유행 시기 이전에 예방접종을 받는 것을 권장한다.

 

임진석 시 건강정책과장은 독감 예방과 안전한 접종을 위해 대상자별 접종 일정을 미리 확인한 후 가까운 의료기관을 방문해 예방접종을 하기 바란다의료계, 자치구 등 관계기관과 협력해 접종률 향상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주광역시, 무료접종, 독감, 관련기사목록